티스토리 뷰

▲ 중국 산시(山西)성 윈청(运城)시에 위치한 옌후(盐湖∙소금호수)가 무더위로 인해 각양각색으로 물들면서 관광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인 기자] 중국 산시(山西)성 윈청(运城)시에 위치한 옌후(盐湖∙소금호수)가 무더위로 인해 각양각색으로 물들면서 관광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산시(山西)성 윈청(运城)시에 위치한 옌후(盐湖∙소금호수)가 무더위로 인해 각양각색으로 물들면서 관광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자 옌후가 붉은빛, 보랏빛, 푸른빛 등 다양한 빛깔로 변화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산시(山西)성 윈청(运城)시에 위치한 옌후(盐湖∙소금호수)가 무더위로 인해 각양각색으로 물들면서 관광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이는 날씨가 더워지면서 수온 상승과 호염미생물(염도 높은 데서 사는 미생물) 등의 영향에서 비롯한 것으로 알려졌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산시(山西)성 윈청(运城)시에 위치한 옌후(盐湖∙소금호수)가 무더위로 인해 각양각색으로 물들면서 관광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윈청 옌후는 세계 3대 황산나트륨형 호수 중 하나로 높은 염도 때문에 사람이 물에 들어가도 수면 위에 붕 뜬다.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출처 : 봉황망코리아 차이나 포커스 http://chinafocus.co.kr/v2/view.php?no=20120&category=410002

댓글쓰기 폼

차이나포커스 - 봉황망코리아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