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發 중국이야기

왕이 중국 외교부장 “9월 평양 공동선언 지지”

▲ 20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남북한 평양 공동선언을 지지하면서 각국이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바이두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9월 평양 공동선언’에 대한 지지 입장을 표명했다. 

20일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왕이 외교부장은 이날 외교부에서 열린 산둥성(山东省) 홍보 행사에 참석해 남북한 정상이 서명한 ‘9월 평양 공동선언’을 확고하게 지지한다고 밝혔다. 

왕 부장은 "어제(19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9월 평양 공동선언’에 서명했다”며 "중국은 이를 열렬히 축하하며 지지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남북한 양국이 관계를 개선해 한반도를 핵무기와 군사 위협이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드는 것만큼 좋은 게 없다”면서 "각국이 이 같은 목표를 향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왕 부장은 "올해는 ‘한국전쟁 정전협정’ 체결 65주년”이라며 "평화는 느리게 오지만, 이렇게 어렵게 얻은 평화의 기회를 다시 잃어서는 결코 안 된다”고 덧붙였다. 

chosy@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출처 : 봉황망코리아 차이나 포커스 http://chinafocus.co.kr/v2/view.php?no=25622&category=110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