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 ⓒ 중국망(中国网)

【봉황망코리아】 김봉수 기자 = 제1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가 지난 5일 상하이 국가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

이번 박람회에 마련된 한국관에는 한국의 대기업과 중소·중견기업 등 총 186개사가 참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생활용품과 농수산식품, 생활가전 등 소비재 기업과 의료기기 등 기술 집약 분야 기업도 다수 참가해 한국의 문화와 첨단 기술을 소개한다.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또한 한중 비즈니스 협력 포럼을 열어 양국간 새로운 협력 비전을 제시하고 사업기회를 발굴하기 위한 논의도 진행했다.

중국망(中国网)에 따르면 국가무역투자종합전시회(국가 전시)는 이번 박람회의 주요 행사 중 하나로 총 82개국, 3개 국제 조직이 참가했으며 71개 국가관이 설치됐다.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인도네시아, 베트남, 파키스탄, 남아프리카공화국, 이집트, 러시아, 미국, 헝가리, 독일, 캐나다, 브라질, 멕시코 등 12개 국가는 특별 전시 국가관을 따로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본문 첨부 이미지
▲ ⓒ 중국망(中国网)

bsk@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출처 : 봉황망코리아 차이나 포커스 http://chinafocus.co.kr/v2/view.php?no=28310&category=210001

댓글쓰기 폼

차이나포커스 - 봉황망코리아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