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04/04

“보기만 해도 아찔“ 중국 환경보호자들의 위대한 도전 ▲ 라오쥔산(老君山)의 좁은 절벽길에서 대담한 5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좁은 절벽길을 따라 공유 자전거를 탔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최근 중국에서 환경 보호를 위해 자원봉사자가 직접 나섰다. 저탄소 녹색생활화를 위해 아찔한 절벽길에서 자전거를 탔다.   ▲ 라오쥔산(老君山)의 좁은 절벽길에서 대담한 5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좁은 절벽길을 따라 공유 자전거를 탔다. ⓒ 봉황망(凤凰网) &n.. 더보기
중국 산둥, 감옥 같은 학교에 학생들 “답답해” ▲ 최근 중국의 한 학교가 점심 시간마다 교문을 폐쇄해 학생들이 답답해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인 기자] 최근 중국의 한 학교가 점심 시간마다 교문을 폐쇄해 학생들이 답답해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다.   ▲ 최근 중국의 한 학교가 점심 시간마다 교문을 폐쇄해 학생들이 답답해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다. ⓒ 봉황망(凤凰网)   중.. 더보기
중국 공유자전거 ofo, KT와 국내 맞춤형 서비스 MOU 체결 ▲ 왼쪽부터 신한카드 이찬홍 플랫폼사업그룹장, ofo 옌치 장 COO(공동창업자), KT 김준근 GiGA IoT 사업단장, NHNKCP 박준석 CEO ⓒ ofo  [봉황망코리아 권선아 기자] 4일 세계 최대의 공유자전거 플랫폼 오포(ofo)와 KT가 국내 맞춤형 공유자전거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이날 체결식에서는 ofo의 공동 창업자이자 최고 운영자인 옌치 장(Yanqi Zhang)과 김준근 KT 전무가 참석해 MO.. 더보기
중국 알리바바 품 안에 들어간 日 게임 타비카에루… 제2의 전성기 맞나 ▲ 타비카에루(旅行青蛙·여행개구리) ⓒ 아이루이왕(艾瑞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중국에서 이례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는 일본 모바일 게임 '타비카에루(旅行青蛙·여행개구리)'의 중국어 버전이 중국 어느 기업의 손에 들어갈 것인가에 관련한 베일이 벗겨졌다. 알리바바그룹이 독자적으로 타비카에루 중국어 버전을 출시한다.3일 아이루이왕(艾瑞网·아이리서치)에 따르면 타비카에루를 개발한 일본 게임회사 히트포인트(HIT-POINT)는 알리.. 더보기
중국 외식배달 강자 메이퇀, 27억 달러에 모바이크 인수 ▲ 중국 온라인 외식배달업계 1위 기업 메이퇀(美团)이 공유자전거업체 모바이크를 27억 달러(약 2조8504억원)에 인수한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권선아 기자] 중국 온라인 외식배달업계 1위 기업 메이퇀(美团)이 공유자전거업체 모바이크를 27억 달러(약 2조8504억원)에 인수한다. 일각에서는 메이퇀의 전력적 투자자인 텐센트가 최근 어러머를 인수한 알리바바를 견제하기 위한 조치로 보고 있다. 3일 저녁 모바이크는 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