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發 중국이야기

중국서 납치된 버스 인도로 돌진…8명 사망 22명 부상

▲ 지난 25일 푸젠성(福建省) 룽옌시(龙岩市)에서 흉기를 든 괴한이 버스를 납치해 인도로 돌진하는사고가 발생했다 © 시나닷컴(新浪)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중국에서 흉기를 든 괴한에 납치된 버스가 인도로 돌진해 30명이 사망하거나 다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26일 중신망(中新网)에 따르면 지난 25일 푸젠성(福建省) 룽옌시(龙岩市) 도심에서 흉기를 든 괴한이 버스에 승차한 이후 승객을 공격하고 버스를 납치해 수 백 미터를 달리면서 주변 차량과 충돌하고 행인을 덮쳤다. 

이 사고로 25일 기준 8명이 사망하고 22명이 부상을 입었다. 부상자들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이중 1명은 생명이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본문 첨부 이미지
▲ 현지 경찰이 사고 현장에서 추 씨를 체포하고 있다 © 시나닷컴(新浪)

현지 경찰 조사에 따르면 인질극을 벌인 괴한은 1970년 생인 추(邱) 모씨로 밝혀졌다. 사건 당일 추 씨 집을 방문한 현지 주민위원회 간부가 추 씨 부친의 우대증 발급을 위한 사진을 촬영하는 과정에서 마찰이 발생했고 이에 분노한 추 씨가 흉기로 살인을 저지른 뒤 버스를 납치해 사고를 일으킨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현지 경찰은 추 씨를 현장에서 체포했고 구체적인 범행 동기를 조사 중이다. 

chosy@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출처 : 봉황망코리아 차이나 포커스 http://chinafocus.co.kr/v2/view.php?no=29966&category=110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