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유자전거

중국 최대 공유 자전거 업체 오포, 잇단 악재에 신음 ▲ 중국 최대 공유 자전거 업체 오포(ofo)가 협력사들의 잇단 소송에 시달리고 있다 © 바이두【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중국 최대 공유 자전거 업체 오포(ofo)가 연이은 악재에 신음하고 있다. 11일 중국 시장조사기관 아이리서치(iResearch)는 올해 들어 각종 계약 분쟁으로 오포를 법원에 고소한 기업이 최소 9개라고 보도했다. 최근 상하이 충밍구(崇明区) 인민법원은 원고 바이마 투자(白马(上海)投资有限公司)가 피고 오포 운영사인 둥샤다퉁(东峡大通(北京)管理咨询有限公司)을 상대로 낸 광고계약 분쟁 소송에서 원소 승소 판결했다. 또한 둥샤다퉁에 미납한 바이마의 광고비 510만 3100 위안(약 8억 3333만원)과 상응하는 위약금을 지불하라고 명령했다. 지난해 5월 상하이 피닉스 자전거(上海凤凰自.. 더보기
진퇴양난에 빠진 중국 공유 자전거의 미래 ▲ 중국 최대 공유 자전거 업체 ‘오포’가 생사의 갈림길에 놓여있다 © 아이리서치(iResearch)【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최근 중국에서 공유 자전거가 핫이슈로 떠오르면서 공유 자전거 서비스 업체 오포(ofo)가 여론 소용돌이의 중심에 섰다. 3일 시장조사기관 아이리서치(iResearch)는 오포가 공식 계정을 통해 벌꿀을 판매하고 재테크 플랫폼과 연합해 고객들의 보증금을 재테크 상품으로 삼는 등 잘못된 길로 가고 있다고 보도했다. 다이웨이(戴威) 오포 창업자 겸 CEO는 공개 서한을 통해 "구조 조정을 통해 자구책을 마련하고 있다. 무릎을 꿇더라도 살아나가야 한다”며 "살아있는 한 우리에게 희망은 있다”고 밝혔다. 중국 공유 자전거 업계 관계자들은 "중국 최대 공유 자전거 업체의 창업자가 ‘무릎을.. 더보기
중국 최대 공유자전거 업체 오포, 한국 시장 철수설 ‘솔솔’ ▲ 중국 최대 공유자전거업체 오포(ofo)가 지난달 인도 시장 철수에 이어 한국 시장도 완전히 철수할 것이란 루머가 중국에서 돌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중국 최대 공유자전거업체 오포(ofo)가 지난달 인도 시장 철수에 이어 한국 시장도 완전히 철수할 것이란 루머가 중국에서 돌고 있다. 8일 중국 봉황망(凤凰网)은 외신을 인용해 오포가 한국 시장 진출 8개월 만에 사업을 대폭 축소하고 한국 사업을 철수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한국사업부 직원 대다수는 현재 업무 정지 상태에 처해 있으며 사실상 정리해고 수순을 밟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 오포는 이용 후 어디서든 반납 가능한 ‘비고정형(dockless)’ 공유자전거 플랫폼이다.ⓒ 봉황망(凤凰网)오포는 이용 후 어디서든 반납.. 더보기
샤오미, 미6X의 해외판 ‘미A2’ 출시 예정 ▲ 중국 스마트폰 제조업체 샤오미가 25일 중국에서 공개되는 미6X의 해외판 ‘미A2’를 조만간 선보일 예정이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인 기자] 중국 스마트폰 제조업체 샤오미가 25일 중국에서 공개되는 미6X의 해외판 ‘미A2’를 조만간 선보일 예정이다. 중국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에 따르면 샤오미는 25일 우한(武汉)에서 공개 예정인 미6X의 해외판 미A2도 머지 않아 공개할 계획이다. 미A2는 샤오미의 저가형 해외판 제품으로 보급형 안드로이드 레퍼런스인 안드로이드 원(Android One) OS를 탑재했다는 소문이 업계에 돌고 있다. 이 소문이 사실이면 미A2는 지난해 출시한 A1에 이어 샤오미의 두 번째 안드로이드 원 탑재 제품이 된다. 미6X는 5.99인치의 풀 HD+ 디스플레.. 더보기
“전 세계 자동차 모여라“ 2018 베이징모터쇼 개막 ▲ 세계적인 자동차 전시회 ‘2018 베이징모터쇼’가 25일부터 내달 4일까지 베이징중국국제전람센터에서 열린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권선아 기자] 세계적인 자동차 전시회 ‘2018 베이징모터쇼’가 25일부터 내달 4일까지 베이징중국국제전람센터에서 열린다. ‘새로운 시대를 향해(Steering to A New Era)’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 14개국 1200여개의 완성차 제조사, 부품업체가 참가해 1000대 이상의 차량을 전시해 전 세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올해로 15회를 맞는 베이징모터쇼는 오토차이나(Auto China) 모터쇼의 한 축을 담당해 상하이모터쇼와 한 해씩 번갈아 가며 개최하고 있다. 규모와 인지도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으며 글로벌 자동차업체들의 신차 공개지로.. 더보기
중국 대세 `Haier`, 세탁기∙냉장고 1위 석권 ▲ ⓒ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 [봉황망코리아 화월화 기자] 중국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에 따르면 5일 중국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세탁기·냉장고 1위는 중국의 Haier ‘EG8014HB39GU1’과 BCD-470WDPG'가 차지했다. Top 5 순위는 아래와 같다. ▲ ⓒ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세탁기 1위 Haier EG8014HB39GU1 중관춘온라인 추천지수: 8.5 가성비: 8 성능: 10 디자인: 8 가격: 3599위안(약 60만7835원) 2위 삼성전자 WW90K7415OX/SC 중관춘온라인 추천지수: 8.3 가성비: 8.1 성능: 8.7 디자인: 8 가격: 6599위안(약 111만4505원) 3위 LG WD-T14410DL 중관춘온라인 추천지수: 9.7 가성비: 10 성능: 9.5 디자.. 더보기
중국 공유자전거 ofo, KT와 국내 맞춤형 서비스 MOU 체결 ▲ 왼쪽부터 신한카드 이찬홍 플랫폼사업그룹장, ofo 옌치 장 COO(공동창업자), KT 김준근 GiGA IoT 사업단장, NHNKCP 박준석 CEO ⓒ ofo [봉황망코리아 권선아 기자] 4일 세계 최대의 공유자전거 플랫폼 오포(ofo)와 KT가 국내 맞춤형 공유자전거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서는 ofo의 공동 창업자이자 최고 운영자인 옌치 장(Yanqi Zhang)과 김준근 KT 전무가 참석해 MOU를 맺었다. 옌치 장은 "한국에서 무료 시범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사용자들의 호의적인 호평이 잇따르고 있다”며 현지화의 긍정적인 신호탄을 알렸다. 그는 "ofo 공유 자전거 모델을 통해 지역 사회 발전에 시너지를 내고 일자리 창출과 친환경적인 스마트 시티화에 중요한 역할을 할.. 더보기
중국 공유 자전거 산업 10만 명 일자리 창출 ▲ 사진출처 = 봉황망(凤凰网) 6월 기준 사용자 수 1억600만 명에 달한 중국 공유 자전거 시장 호황이 일자리 창출 효과도 톡톡히 내고 있다. 중국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중국 공유 자전거 산업이 카운터 직원 8000여 명, 스마트키 엔지니어 1만여 명, 자전거 엔지니어 4만2500여 명, 운송 직원 5000여 명, 수리 직원 3만5000여 명 등 총 10만 명의 일자리를 창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출처 = 봉황망(凤凰网) 중국 국가정보센터(国家信息中心)가 발표한 ‘공유 자전거 업계 고용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공유 자전거 업계가 총 10만 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2017년 상반기에만 공유 자전거 업계에서 약 7만 명의 일자리가 창출돼 새로 창출된 전체 일자리 중 0.98%를 차지했다. 중국.. 더보기